기사최종편집일 2019-08-26 03:1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해외축구

'이적 암시' 루카쿠 "바쁜 여름이 될 것"

기사입력 2019.06.12 17:07 / 기사수정 2019.06.12 17:17


[엑스포츠뉴스 허인회 인턴기자] 로멜로 루카쿠(26)가 여름 이적시장을 통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떠날 것을 암시했다.

12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매체 메트로는 "'바쁜 여름'을 예고한 루카쿠가 맨유를 떠날 것 같다"라고 보도했다.

루카쿠는 올 시즌 맨유에서 입지를 잃었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46)가 지휘봉을 잡은 뒤 마커스 래쉬포드(21)에게 자리를 뺐겼다. 2018-2019 프리미어리그에서 12골을 성공시켰지만 몸값과 기대에는 못미친다는 의견이 분분했다.

허나 루카쿠의 멀티골과 함께 벨기에는 12일 오전 3시 45분 벨기에 헤이젤 스타디움에서 열린 유로 2020 I조 조별예선에서 스코틀랜드를 상대로 3-0 승리를 거뒀다.

메트로에 따르면 경기 종료 후 루카쿠는 "나는 최선의 선택을 위해 내 에이전트와 대화를 나눌 것이다"라고 말하며 "우선은 가족과 함께 휴가를 즐길 예정이다"라면서 "나는 내가 무엇을 할 지 알지만 말하지 않겠다. 올해는 바쁜 여름이 될 것이다"라고 말하며 이적 시장에 뛰어들 것을 암시했다.

벨기에 감독 로베르토 마르티네즈 역시 루카쿠가 많이 뛸 수 있는 팀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마르티네즈는 "루카쿠가 경기를 뛰지 못하는 모습을 보면 기분이 안 좋다. 그가 축구를 즐기면 치명적인 골잡이가 될 것이다"라고 평가했다.

justinwhoi@xportsnews.com / 사진=AP/연합뉴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