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6-17 08:4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해외축구

그리즈만 "스페인에서 뛸 수 있을 지 모르겠다"...어떤 의미?

기사입력 2019.06.12 15:42 / 기사수정 2019.06.12 15:44


[엑스포츠뉴스 허인회 인턴기자] 이적시장 최대어 앙투안 그리즈만(28, 아틸레티코 마드리드)가 "스페인 라리가에서 뛸 수 있을 지 모르겠다"라고 말했다.

지난 5월 14일, 그리즈만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의 이별을 선언했다. 본인의 SNS를 통해 지난 5년간 몸담았던 아틀레이코를 떠나겠다는 의사를 공개적으로 드러냈다.

그리즈만의 거취는 대략 두 곳 정도 압축이 예상됐다. 그리즈만의 높은 바이아웃 금액 1억2000만유로(한화 약 1600억원)을 지불할 수 있는 팀 중 파리 생재르맹(PSG)이나 바르셀로나가 유력했다.

그리즈만은 많은 관심 속에서 이적설에 대한 보도가 끊이지 않았다. 그 와중에 이미 PSG가 그리즈만과 합의를 마쳤다는 보도가 흘렀다. 최근 인터뷰에서 한 발언 역시 PSG쪽으로 기울었다.

프랑스는 12일 오전 3시 45분(한국시간) 안도라에 위치한 라 베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안도라와의 유로 2020 예선 H조 조별리그를 치렀다. 이날 그리즈만은 전반 11분만에 킬리안 음바페(20, PSG)의 골을 도왔다.

경기 후 믹스트존에서 취재진들의 향후 행선지 관련 질문에 그리즈만은 스포르트를 통해 "지금은 기다려야한다. 나는 내 미래가 결정되기를 가장 바라는 사람이다"라고 전했다. 그러더니 "스페인에서 계속 뛸 수 있을 지 모르겠다"라며 의미심장한 목소리를 냈다.

justinwhoi@xportsnews.com / 사진=EPA/연합뉴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