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15 18:0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라스' 강승윤 "윤종신과 정리하고 싶은 것 있다" [포인트:톡]

기사입력 2019.06.12 08:11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위너 강승윤이 최근 인생 현타를 맞았다고 고백했다.

12일 오후 11시 5분에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는 은지원, 규현, 위너 강승윤, 이진호가 출연하는 ‘만나면 좋은 친구’ 특집으로 꾸며진다.

강승윤은 최근 인생 현타를 맞은 사연을 고백한다. 위너 멤버 중 가장 불쌍한 사람 1위로 뽑혔다는 그는 최근 “내가 지금 뭘 하고 있는 거지?”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그런가 하면 강승윤은 윤종신과 정리하고 싶은 것이 있다고 밝히며 궁금증을 드높인다. 이들은 2010년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심사위원과 참가자 사이로 만나 관계를 이어왔다. 이들이 10년 만에 ‘이것’을 정리한 후 더욱더 돈독한 사제지간이 될 수 있을지 주목된다.

강승윤은 위너 멤버들의 ‘라디오스타’ 출연 비하인드도 밝힌다. 위너 멤버 전원이 ‘라스’ 출연 경험이 있는 가운데 그들 모두 녹화가 끝난 후 한숨만 푹푹 쉬었다고. 그러나 유일하게 이승훈만 아니었다며 그 이유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강승윤은 위너의 ‘MILLIONS’ 탄생 비화를 밝혔다. ‘팔꿈치’에서 시작된 이 곡은 그는 별명 ‘핑꿈치’와도 깊은 연관이 있다고 한다. 이어 그는 팔꿈치를 비롯해 몸 구석구석 자랑을 이어가 웃음을 자아냈다.

강승윤은 현장에서 포토그래퍼로 변신하며 기대를 모은다. 평소 사진 찍는 것을 좋아한다는 그는 MC 중 완벽한 피사체가 있다며 사진 열정을 불태웠다. 직접 카메라까지 챙겨온 그는 감성 넘치는 인생 사진을 선사한다.

강승윤은 규현과 함께 듀엣 무대를 꾸민다. 그들은 ‘본능적으로’를 자신들만의 스타일로 소화하며 완벽한 호흡을 자랑했다. 이에 윤종신 역시 흐뭇하게 바라봤다.

강승윤의 인생 현타 고백은 12일 오후 11시 5분에 방송된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M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