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8-21 10: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치와와 커플 연상"...'불청' 이의정♥최민용, 돌고 돌아 만날 인연? [전일야화]

기사입력 2019.06.12 01:04 / 기사수정 2019.06.12 01:13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이의정과 최민용이 치와와 커플을 연상케 하는 인연을 공개했다.

11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최민용이 이의정 어머니와의 특별한 사연이 있었음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날 최민용은 이의정에게 "10년 전에 어머니가 백두산 천지에 가지 않으셨느냐"고 물어봤다. 이의정은 고개를 끄덕였다.

최민용은 "그때 저랑 같은 버스를 타셨다. 지금 생각이 났다. 중국 국경으로 가는 버스에 같이 타셨다"고 말했다. 이의정은 깜짝 놀란 얼굴로 최민용을 쳐다봤다.

최민용은 당시 백두산 천지로 가는 과정을 세세하게 얘기해 주며 스스로 실화임을 입증했다.



당시 이의정의 어머니는 아픈 딸을 위해 백두산 천지까지 기도를 하러 간 것이었다. 최민용은 "그 마음을 아니까 되게 안타까웠다"고 했다. 이의정은 "나 지금 또 소름끼쳐"라며 어머니와 최민용 사이의 연결고리에 연신 놀라워했다.

최민용과 이의정은 앞서 '천생연분'이라는 프로그램에서도 만난 적 있던 사실이 드러나며 핑크빛 썸 기류를 선보인 바 있다.

여기에 이의정 어머니 사연까지 더해지자 최성국은 "뭔가 엇갈리면서 둘이 만난 게 치와와 커플을 연상케 한다"고 말했다. 최민용과 이의정은 김국진과 강수지 얘기가 나오자 쑥스러워 웃음을 터트렸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