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6-20 11:0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데뷔' 위인더존 5人 5色 소감 "짜릿한 기분…실감 안난다"

기사입력 2019.05.27 16:28


[엑스포츠뉴스 박소현 기자] 그룹 위인더존이 데뷔 소감을 밝혔다. 

27일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V홀에서 그룹 위인더존의 데뷔 쇼케이스가 열렸다. 

위인더존은 춘엔터테인먼트가 내놓는 5인조 그룹으로 '언더나인틴' 출신 시현을 필두로 이슨, 주안, 민, 경헌으로 꾸려졌다. 일렉트로닉 하우스, 힙합 장르가 혼합된 하이브리드 음악으로 도시적이며 스타일리시한 색채를 추구한다. 정식 데뷔 전 지난해 말과 올해 초 프리데뷔프로젝트 WITZ로 3편의 퍼포먼스 비디오를 선보이며 주목받기도 했다. 

타이틀 '내 목소리가 너에게 닿게'는 딥하우스와 힙합이 섞인 트랙 위에 꿈에 대한 이야기, 고민, 다짐을 녹여낸 멜로디 라인과 가사가 어우러졌다. 이번 앨범에는 'LOVE LOVE LOVE', 'BETTER', 'BET ON ME', 'IN THE RAIN' 등이 실렸다. 

리더 이슨은 "데뷔를 하기 때문에 기분은 짜릿하다"며 "무대를 하고나니 더 짜릿해진다"고 힘줘 말했다. 그는 "'WE IN THE ZONE'은 첫 번째 미니앨범이다. 다양한 장르를 담았다. 10대와 20대의 꿈에 대한 고민과 사랑에 대한 열정이 담겼다"고 설명했다. 주안은 "앞으로 더 많은 곡을 보여드리기 위해서 준비하고 있다.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민은 "연기자를 준비하고 있었다. 좋은 기회로 이 프로젝트 합류 제안을 받았다. 이것 또한 또 다른 연기라고 생각해서 새로운 도전을 해보고 싶어서 영광스럽게 이 무대에 오를 수 있었다"고 밝혔다. 

경헌은 "고3때 연습생 생활을 시작했고 이 자리 오기까지 많은 일들이 있었다. 위인더존으로 인사드릴 수 있게 되어서 정말 너무 기쁘다. 막상 이렇게 하고 있는데 아직 실감이 안나는 것 같다"고 힘줘 말했다. 

시현은 "프리 데뷔 형식으로 활동했었고 '언더나인틴'을 통해 응원해주시는 분들께 찾아 뵙기도 했다. 모든 기회들이 다음을 기약할 수 없는 활동들이었다면 지금은 정식으로, 팀으로서 데뷔를 하게 되어서 앞으로 당당히 앞으로 기대해달라고 말할 수 있을 것 같다"고 강조했다. 

한편 위인더존은 27일 오후 6시 데뷔 앨범 'WE IN THE ZONE'을 발표하고 이날 오후 8시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팬 쇼케이스를 개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sohyunpark@xportsnews.com /사진=춘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