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16 20:0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비스' 준비된 예비신부 황보라 밝힌 #차현우 #김용건 #하정우 [엑's 리뷰]

기사입력 2019.05.22 07:39 / 기사수정 2019.05.22 07:52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황보라가 차현우와의 러브스토리는 물론, 예비 시아버지 김용건과의 에피소드까지 모두 공개했다. 

21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배우 황보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황보라는 배우 김용건의 아들이자 배우 하정우의 동생인 차현우와 7년째 연애 중. 그는 여러 방송과 인터뷰를 통해 연인 차현우는 물론 예비 시아버지 김용건 등을 스스럼없이 언급해왔다. 이날 역시 마찬가지였다. 

특히 황보라는 김용건에게 예쁨받는 '예비 며느리'라고 밝혔다. "(김용건이) 여행을 가면 제 옷을 항상 사온다. 생일 선물도 챙겨준다"고 자랑한 것. 건강검진 비용을 대신 내준 것이 가장 기억에 남는 선물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차현우의 형인 배우 하정우와도 가깝게 지내고 있다. 같은 직업을 가지고 있는 만큼, 직업과 관련한 고민을 나눈다는 것. 황보라는 "작품, 대본에 대해서는 주로 하정우와 얘기한다. 동맹 관계다"고 돈독한 관계임을 전했다. 

이어 "남자친구가 술을 즐기지 않는다. 우리끼리 술 한 잔 하면서 재밌는 것들을 공유하고는 한다"며 하정우와는 '술 친구'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처럼 가족들과 가깝게 지내고 있음에도 아직까지 결혼 소식이 없는 이유는 무엇일까. 황보라는 "남자친구 차현우가 영화 제작 일을 한 지 얼마 안 됐다. 열심히 준비해서 자기 힘으로 결혼을 하고 싶어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클로젯', '백두산'의 흥행을 바란다고 짚었다. 

또 그는 남자친구 차현우에 대해 "여전히 사랑받는 느낌이다. 옷이 더러우면 오빠가 손빨래 해준다. 인더션도 위험하다고 못 만지게 한다"고 여전히 달달한 연애 7년차 커플의 일상을 전하기도 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MBC에브리원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