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6-20 00:5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조장풍' 김동욱X김경남, 갑을기획 어벤져스 출격...전국환 응징 예고

기사입력 2019.05.21 17:10 / 기사수정 2019.05.21 17:12


[엑스포츠뉴스 박소연 인턴기자]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김동욱을 중심으로 김경남, 설인아, 유수빈, 김시은이 국회의원 갑질 응징을 예고했다.

MBC 월화드라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측은 21일 국회의원 갑질을 응징하기 위해 완전체로 뭉친 김동욱과 김경남, 설인아, 유수빈, 김시은의 모습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에서 가장 눈길을 끄는 것은 바로 조장풍(김동욱 분)과 양인태(전국환)의 팽팽한 기싸움이다. 지난 26회 방송 엔딩에서 조장풍은 양인태을 향해 "기다리세요, 선강 실소유주님. 곧 모시러 갑니다"라고 선전포고를 날려 스틸 속 두 남자의 불꽃 눈빛 대결은 이들의 치열한 대결을 예고한다.

또 다른 스틸에서는 조장풍과 천덕구(김경남), 백부장(유수빈), 오대리(김시은)에 더해 고말숙(설인아)까지 완전체로 뭉친 갑을기획 패밀리의 위풍당당한 포스가 포착됐다. 그 동안 갑질과의 전쟁에 있어서 조장풍을 중심으로 갑을기획 패밀리는 잠입, 위장, 해킹 그리고 액션까지 모두 소화하며 완벽한 팀 플레이를 선보였다. 주미란(박세영)과 고말숙의 합류는 더욱 강력해진 갑을기획 패밀리의 활약을 예고해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특히 조장풍을 필두로 천덕구, 고말숙, 백부장, 오대리가 일렬로 서 있는 모습은 어벤져스 군단에 버금가는 히어로 포스를 내뿜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이들과 대치 상황을 이루고 있는 주인공은 악덕 갑질의 편에 선 구대길(오대환)이다.

매번 조장풍에게 호되게 혼나면서도 다시 갑질의 편에서 갑을기획 패밀리와 대결 구도를 형성하는 구대길은 그의 존재 자체만으로도 짠내를 자아내 웃음을 유발한다. 무엇보다 또 다른 스틸 속에서 조장풍은 팔에 부상을 입은 듯 보여 일촉즉발의 상황을 예고한다.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은 매주 월, 화 오후 10시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M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