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0-23 10:2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러블리즈 미주 "출근길 포토타임, 즐기고 있어 부담無…다음 주자는 지애"

기사입력 2019.05.20 16:56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러블리즈 미주가 출근길 포토타임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20일 오후 4시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러블리즈의 6번째 미니앨범 'Once Upon A Time'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미주는 지난 활동 당시 리더 베이비소울에게 출근길 포토제닉을 전파하겠다고 말한바 있다. 이에 미주는 "언니가 첫 주 때 출근길을 화려하게 꾸몄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이어 "둘째 지애언니가 별명이 '무민'이다. 하마처럼 등장하면 어떨까 생각했다"며 베이비소울을 이을 다음 주자로 지목했다.

다음 주자로 지목받은 지애는 "제가 하마처럼 등장하면 미주는 부엉이처럼 등장하는 것으로 하겠다"며 "너무 영광스럽고 열심히하겠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처럼 출근길 포토타임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미주는 "저는 그 자리를 즐기고 있기 때문에 부담감이 없다. 많은 분들이 재밌어해주셔서 저도 즐기고 있다"고 말했다.

타이틀 곡 '그 시절 우리가 사랑했던 우리'는 기존의 러블리즈만의 색깔에 청량하고 상큼한 사운드로 편곡된 곡이다. 매력적인 신스 사운드 위 러블리즈의 아련한 보이스가 가장 아름다웠던 시절을 이야기하며 더 감성적인 러블리즈의 색깔이 돋보인다.

dh.lee@xportsnews.com / 사진 = 김한준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