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5-22 00:3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미라' 윤정수 "에릭남, 스태프 먼저 챙겨…너무 멋졌다" 미담 공개

기사입력 2019.05.16 16:03 / 기사수정 2019.05.16 16:20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윤정수가 에릭남 미담을 공개했다.

16일 방송된 KBS 쿨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 라디오'에는 가수 에릭남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에릭남은 윤정수의 러브콜에 '미스터 라디오'에 출연하게 됐다. 두 사람은 MBC '오지의 마법사'를 통해 가까워졌다고. 에릭남은 "형이랑 타방송에서 오지를 왔다갔다했다. 그랬더니 친해지는 것 같다"고 윤정수와의 친분을 언급했다.

이에 윤정수는 "에릭남이 연예인으로서 곱디 고운 스타일이라 매니저, 코디한테 뭐 부탁할 것 같지만 아니다. 혼자 다 챙긴다"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비행기) 티켓팅을 해야 하면 본인이 가서 발권받는다. 본인이 나서서 한다. 그게 너무 멋졌다"며 "여러분이 알고 있는 매력은 절반도 안 된다"고 미담을 전해 훈훈함을 안겼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KBS 쿨FM '미스터 라디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