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7-22 00:2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오해 NO"…규현, 황당 열애설 해프닝→컴백 전 '액땜' [엑's 이슈]

기사입력 2019.05.16 11:36


[엑스포츠뉴스 박소현 기자] 소집해제 후 본격적인 컴백을 앞둔 규현이 본의 아닌 열애설 해프닝에 휩싸였다. 

규현은 지난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직접 해명에 나섰다. 

그는 "'그게 좋은거야' 잘 듣고 계신가요. 오해를 하고 있는 팬분들 계신 거 같은데. 스페셜 영상의 여자분은 뮤직비디오 출연하신 여자모델분"이라며 오해를 불식시켰다. 그는 "이 분 심지어 촬영 때 마주친 적도 없다"며 "나 연애 안한지 엄청 오래 돼서 안 그래도 속상한데. 외로워. 외롭다구"라고 적극적으로 해명했다. 

규현은 "연애 어떻게 하는 건지 기억도 안난다"며 "꼭 번역돼서 많은 외국팬들이 오해 안하셨으면 좋겠네요"라고 강조했다. 

앞서 규현은 '그게 좋은거야' 음원과 영상을 선공개하며 좋은 반응을 얻었다. 일부 해외 팬들이 해당 스페셜 영상 속 여성을 보고 열애 상대로 오해했던 것. 

이특은 "규야 얼마나 답답했으면"이라며 "일단 인기 많아서 생긴 일이니까. 아니잖아. 그냥 컴백 준비 잘해서 출격하자"고 위로했고, 규현의 '절친'인 동방신기 최강창민 또한 "인기쟁이로군"이라며 유쾌하게 덧붙였다. 

지난 7일 2년 간의 사회복무요원을 마치고 소집해제한 규현은 발빠르게 자신의 새 앨범을 준비했다.  오는 20일 '애월리'로 컴백을 앞둔 규현은 컴백 전 본의 아닌 열애설 해프닝으로 '액땜'을 하게 됐다. 규현의 새 작업에 대한 높은 관심을 입증한 것으로 보인다. 

규현은 오는 19일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다시 만나는 오늘'을 개최하고 팬들과 만난다. 이어 20일 새 싱글 '너를 만나러 간다'를 발매하며 또 오는 25일에는 '서울 재즈 페스티벌 2019'에 참석하는 등 활발히 활동한다. 또 tvN '짠내투어' 출연을 확정했고, 최근 '강식당2' 촬영도 마쳤다. 

sohyunpark@xportsnews.com /사진=규현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