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5-23 10: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가수 도전"…'마이웨이' 이윤철, 김성주도 존경한 원조 아나테이너 [전일야화]

기사입력 2019.05.16 01:29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이윤철이 '원조 아나테이너' 클래스를 뽐냈다. 

15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는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이윤철이 출연했다. 

이윤철은 1980년대~1990년대 엄청난 인기를 누린 아나운서. 뉴스는 물론이고 스포츠 중계, 예능프로그램 출연 등 다방면에서 활동했다. 

이에 이윤철 화려했던 전성기 시절을 회상하며 "지금 내로라하는 방송인, 탤런트, MC, 아나운서가 나 하는 걸 보고 '나도 방송을 꼭 해야겠다'고 하는 분들이 많았다더라. 최민수, 이병헌. 다 그렇다"고 뿌듯한 마음을 드러냈다. 

실제로 이윤철은 '원조 아나테이너'로 꼽힌다. 이날 TV조선 '미스트롯' 녹화장을 찾은 이윤철은 MBC 아나운서 후배 김성주를 만났다. 김성주는 이윤철이 부장으로 있을 때 신입으로 들어왔다고. 이에 김성주는 이윤철을 하늘 같은 선배라고 짚었다. 

또 김성주는 "당시엔 아나운서가 예능에 출연하기 어려웠다. 진지하게 뉴스를 해야한다는 생각이 강했다. 그런데 나는 뉴스랑 잘 안 맞았고, 예능을 하고 싶었다. 그때 예능에 출연하면서 가능성을 보여준 분이 이윤철 선배님이다"는 말로 이윤철에게 존경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에 이윤철은 '아나테이너'라는 수식어의 원조가 누구인지를 짚었다. 김성주가 '원조 아나테이너'로 불리지만, 그보다 자신이 먼저라고 말해 웃음을 줬다. 

최근 이윤철은 트로트가수에 도전했다. '원조 아나테이너'다운 모습. 이날 방송을 통해선 홍서범의 도움을 받아 녹음을 하는 모습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홍서범은 이윤철의 노래 실력에 대해 "끼가 충분하다. 흥을 돋는 데는 최고다"고 말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TV조선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