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7-18 11: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단독] '야구여신' 이향 아나운서, 6살 연상 치과의사와 6월 결혼

기사입력 2019.05.09 10:59 / 기사수정 2019.05.09 11:24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야구여신' 이향 아나운서가 6월 웨딩마치를 올리며 품절녀 대열에 합류한다.

엑스포츠뉴스 단독 취재에 따르면, 이향 아나운서는 오는 6월 16일 서울 모처에서 6살 연상의 치과의사와 결혼식을 올린다. 이향 아나운서와 예비신랑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서로의 착한 성품에 끌려 1년 만에 부부의 연을 맺게 된 것으로 전해진다.

특히 치과의사인 예비신랑의 조모는 대상그룹의 임대홍 창업주의 유일한 여동생이자 창업 동지인 임현홍 여사로 알려져 눈길을 모은다.

SPOTV를 거쳐 2016년 KBSN스포츠에 입사한 이향 아나운서는 '야구여신'으로 야구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현재 '아이 러브 베이스볼'의 메인 MC로 활약중이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