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5-23 07:0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열혈사제', 25일 '우리는 열혈 사이다'로 돌아온다…"다 털어놓겠다"

기사입력 2019.04.23 16:25 / 기사수정 2019.04.23 16:29


[엑스포츠뉴스 김지현 인턴기자] '열혈사제'가 특집 방송 '우리는 열혈 사이다'로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SBS 금토 드라마 '열혈사제'가 TV 화제성 1위, 최고 시청률 26.73%를 기록하며 화려하게 막을 내린 가운데, 종영의 아쉬움을 달랠 특집 '우리는 열혈 사이다'가 25일 방송된다.

본 방송에 앞서 23일 SBS 공식 홈페이지와 유튜브 채널 등에는 '열혈사제' 출연진들의 모습이 담긴 예고 티저가 공개됐다. 이날 공개된 티저에는 '열혈사제'의 주연 배우 김남길, 김성균, 이하늬를 비롯해 '구담 카르텔' 황철범 역의 고준, 극 중 신부이자 천재 아역배우 출신 한보람 역의 전성우, 전설의 타짜 '십미호'에서 수녀가 된 김인경 역의 백지원, 구담구청장 정동자 역의 정영주, 부장검사 강석태 역의 김형묵 등 극 중에서 빛나는 존재감을 과시했던 특급 조연들도 총출동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배우들은 드라마 속 유행어는 물론 춤을 선보이는 등 드라마에서는 볼 수 없었던 반전 매력을 뽐냈다. 이하늬는 "남김없이 다 털어놓겠다"라고 '열혈사제'의 비하인드스토리 대방출을 예고했다.

제작진에 따르면, 종방연이 끝난 뒤 곧바로 녹화 현장에서 다시 만난 배우들은 드라마의 인기만큼이나 시종일관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우리는 열혈 사이다'는 25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