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20 23:5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배구 종합

'KB손해보험 이적' 김학민 "새 팀에서 새로운 마음으로"

기사입력 2019.04.23 15:22 / 기사수정 2019.04.23 15:23


[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대한항공의 프랜차이즈 스타 김학민이 10년 넘게 몸 담았던 인천을 떠나 의정부에서 새로운 배구인생을 시작한다.

KB손해보험은 23일 대한항공으로부터 김학민을 영입했다고 밝혔다. 2006년 대한항공에 입단한 김학민은 프로데뷔 후 14시즌만의 첫 이적지로 KB손해보험을 선택한 것이다.

김학민은 수성고와 경희대를 거쳐 06-07시즌 신인 드래프트 1라운드 1순위로 V-리그에 데뷔하였다. 데뷔 첫 해 신인상을 시작으로 10-11시즌 정규리그 MVP와 2011 KOVO컵 MVP를 수상하는 등 명실상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레프트 선수로 자리매김 해왔다.

KB손해보험 권순찬 감독은 "김학민은 뛰어난 체공력을 바탕으로, 높은 타점의 공격과 블로킹이 일품인 선수다. 평소 철저한 자기관리로 유명한 만큼 팀내 어린 선수들에게 훌륭한 롤모델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순조롭게 잘 적응하여 팀에 보탬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생애 첫 이적이자 새로운 도전을 선택한 김학민은 "새로운 팀에서 새로운 마음으로 다시 시작해보고 싶어 KB손해보험으로의 이적을 결정했다. 구단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서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적 소감을 밝혔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KB손해보험 제공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