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5-22 12:3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열혈사제' 금새록 "온 마음과 정성을 다해 촬영, 사랑 감사"

기사입력 2019.04.21 08:14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배우 금새록이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의 종영 소감을 전했다.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에서 금새록은 정의감 가득한 강력반 형사 ‘서승아’ 역을 맡아 몸을 사리지 않는 열혈 액션부터 러블리한 면모까지 반전 매력을 발산했다.
 
금새록은 21일 소속사 UL엔터테인먼트를 통해 “6개월동안 열혈사제와 함께했는데 끝을 바라보고 있어 아쉬운 마음이 크다. 많은 감독님들, 스태프들 그리고 배우 선배들과 함께 온 마음과 정성을 다해 촬영했다. 그만큼 시청자 분들께서 많은 사랑과 관심 보내줘 그 마음들로 더 힘내서 끝까지 잘 마무리 할 수 있었다”라는 진정성 있는 소감을 전했다.

이어 “그동안 열혈사제와 서승아를 사랑해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와 사랑의 마음을 전하며 앞으로 더 좋은 모습과 좋은 이야기들로 찾아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감사하다”라며 작품을 끝내는 소회를 드러냈다.

금새록은 드라마 초반 스웩 충만한 신참 형사로 등장해 어설픈 랩과 강렬한 액션을 선보여 눈도장을 찍었다. 이후 김성균(구대영 역)과 김남길(김해일 )의 든든한 아군으로 ‘구담구 카르텔’을 척결하기 위해 거침없이 나아가는 모습과 자신보다 남을 먼저 생각하는 따뜻한 모습을 그려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UL엔터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