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16 05:0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거미 "의외의 히트곡은 '친구라도 될 걸 그랬어'·'어른아이'" (아침창)

기사입력 2019.04.17 10:19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아침창' 거미가 의외로 많은 사랑을 받은 자신의 노래를 꼽았다. 

17일 방송된 SBS파워FM '아름다운 이 아침 김창완입니다'에는 가수 거미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김창완은 거미에게 곧 앞두고 있는 전국투어 공연에 대해 물었다. 거미는 "공연을 자주 했었는데, 이번에는 제 공연의 집약체라고 볼 수 있을 것 같다. 히트곡과 대표곡을 많이 들려드릴 것 같다. 베스트 느낌의 공연이다. 숨은 명곡들은 다른 공연에서도 많이 들려드렸는데, 이번에는 대표곡 위주로 들려드릴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김창완은 "스스로 의외라고 생각이 드는, 의외로 많은 사랑을 받은 노래가 있느냐"고 물었고, 이에 거미는 "제 데뷔곡은 '그대 돌아오면'이라는 발라드다. 그런데 1집 앨범에서 데뷔곡보다 많이 사랑을 받았던 곡이 '친구라도 될 걸 그랬어'다. 그 곡으로는 활동도 못했는데 큰 사랑을 받았다. 또 3집의 타이틀곡이 '아니'라는 발라드였는데, '어른아이'라는 곡이 갈수록 더 많은 사랑을 받았다"고 말했다.  

한편 거미는 최근 새 싱글 앨범 '혼자'를 발표했다. 이번 신곡은 연인 사이에서 누구나 한 번쯤 느껴봤을 '혼자인 것만 같은' 외로운 감정에 대해 이야기한 곡이다. 

거미는 오는 5월 4일 청주를 시작으로 진주, 천안, 울산, 성남, 서울 등 총 10개 도시에서 전국투어 콘서트 'This is GUMMY'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nara777@xportsnews.com / 사진 = SBS 보이는 라디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