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6-17 14:3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44살 맞아?'…김준희, 레깅스로 드러낸 명품 몸매 [★해시태그]

기사입력 2019.04.16 17:52 / 기사수정 2019.04.16 17:52


[엑스포츠뉴스 한정원 인턴기자] 모델 겸 가수 김준희가 레깅스 명품 몸매를 뽐냈다.

김준희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김준희는 헬스장으로 보이는 곳에서 몸에 밀착된 레깅스와 브라 톱을 입고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그는 44살 나이에도 불구하고 날씬한 몸매를 드러내며 모두를 감탄케 했다.

김준희는 1974년 생으로 올해 44살이 됐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김준희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