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7-20 19:2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배구 종합

현대건설, FA 고예림 1억 5000만원에 영입…양효진 잔류

기사입력 2019.04.09 09:01


[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배구단이 2019년 여자배구 자유계약선수(FA) 최대어인 센터 양효진과 3억 5,000만원에 FA 계약을 체결했다.

양효진은 2007년 1라운드 4순위로 현대건설 그린폭스에 입단해 줄곧 한팀에서 뛴 프랜차이즈 스타다.

2009~10시즌부터 2013~2014시즌까지 5년 연속 블로킹상을 받았으며, 2018~2019시즌에도 블로킹 1위에 오른 명실상부한 최고의 센터다.

한편 현대건설은 IBK 기업은행에서 레프트로 활약한 고예림과도 연봉 1억 5,000만원에 FA 계약을 체결했다.

고예림은 2013~2014시즌 한국도로공사 소속으로 데뷔해 신인상을 차지했다. 그 후 2017~2018시즌부터 IBK기업은행을 거쳐 오는 2019~2020시즌부터 현대건설에 합류하게 됐다.

현대건설 이도희감독은 "양효진은 최고의 센터로 다가오는 시즌에도 본인의 역량을 충분히 발휘할 것으로 기대되며, 고예림 영입으로 리시브 안정 및 공격력 강화가 기대된다"며 "다음 시즌에는 보다 좋은 성적으로 팬들의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말했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