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5-24 01:5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이미숙 "故장자연 죽음 안타까워, 추가조사 받겠다" [공식입장 전문]

기사입력 2019.03.22 17:34 / 기사수정 2019.03.22 17:34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배우 이미숙이 故 장자연 사건 연관성 의혹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이미숙은 22일 보도자료를 통해 "우선 좋지 않은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故 장자연 씨 관련 보도에 대해 조심스러운 입장을 전해드리고자 합니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서 "어린 나이에 안타까운 죽음에 이른 신인 배우에 대한 말 한마디 한마디가 왜곡되고 편집되어 사실을 밝히는 것이 아닌 가십성 이슈로만 비쳐질까 조심스러웠습니다"라며 "故 장자연 배우의 죽음을 저도 안타깝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죽음을 밝히는 과정에 필요한 부분이 있다면 기꺼이 추가 조사도 받을 의향이 있습니다. 다만, 고인의 명예가 회복될 수 있고 모든 국민이 인정할 수 있는 수사가 이루어져야 한다고 생각합니다"라고 이야기했다.

마지막으로 "故 장자연 씨의 죽음에 대한 오해와 의혹이 남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미숙은 지난 2009년 세상을 떠난 장자연의 전속계약 분쟁과 관련이 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당시 이미숙은 참고인 조사에도 응했다. 당시 이미숙은 장자연과의 연관성이 없음을 주장했지만 이후로도 문건 작성 종용 의혹 등이 제기되며 다시금 논란이 불거졌다.

다음은 이미숙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이미숙입니다.

우선 좋지 않은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故 장자연 씨 관련 보도에 대해 조심스러운 입장을 전해드리고자 합니다.

어린 나이에 안타까운 죽음에 이른 신인 배우에 대한 말 한마디 한마디가 왜곡되고 편집되어 사실을 밝히는 것이 아닌 가십성 이슈로만 비쳐질까 조심스러웠습니다.

故 장자연 배우의 죽음을 저도 안타깝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죽음을 밝히는 과정에 필요한 부분이 있다면 기꺼이 추가 조사도 받을 의향이 있습니다. 다만, 고인의 명예가 회복될 수 있고 모든 국민이 인정할 수 있는 수사가 이루어져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故 장자연 씨의 죽음에 대한 오해와 의혹이 남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