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1-23 00:5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미우새' 임원희, 신혼 같은 10년차 김민교 부부 전원주택 방문 '질투 폭발'

기사입력 2019.01.13 21:42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배우 임원희가 김민교의 집에 방문했다. 

13일 방송된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임원희가 김민교의 집에 방문한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임원희는 반려견 순희를 데리고 김민교의 집을 찾았다. 김민교는 전원주택을 지어 어머니를 모시고 살고 있었고, 임원희는 "알콩달콩하겠다"라며 부러워했다. 

또 임원희는 "결혼한 지 꽤 되지 않았냐"라며 물었고, 김민교 아내는 "2010년에 결혼했으니까 9년이 다 되어간다"라며 설명했다.

임원희는 "10년차 부부에게 나올 알콩달콩함이 아니다"라며 너스레를 떨었고,  김민교는 "아기가 없어서 신혼처럼 산다"라며 자랑했다.

이어 김민교는 임원희에게 집을 구경시켜줬고, 임원희는 내심 질투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 과정에서 김민교 아내는 알뜰한 성격을 과시했고, 임원희는 "단점이 뭐냐"라며 툴툴거렸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