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6-19 16: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승재, 카리스마 추성훈 등장에 '긴장'

기사입력 2019.01.13 17:20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고지용의 아들 승재가 추성훈을 만났다.

13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 -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승재-추성훈의 깜짝 만남이 이뤄져 눈길을 끌었다. 

이날 승재는 고지용과 함께 김동현을 만나 헐크 프로젝트에 돌입했다. 승재는 김동현에게 암바 기술을 배웠다.

그때 누군가 체육관으로 나타났다. 김동현은 승재에게 "헐크 조상님이다"라고 소개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헐크 조상의 정체는 추성훈이었다. 승재는 추성훈의 카리스마에 순간 긴장하고 말았다.

육아고수 추성훈은 그런 승재에게 장난을 치며 긴장을 풀어줬다. 승재는 금세 경직된 얼굴이 풀어지더니 추성훈에게 "할아버지"라고 불러 웃음을 자아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