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1-23 00:3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대표팀축구

[아시안컵] '16강 빨간불' 박항서의 베트남, 이란에 0-2 패배

기사입력 2019.01.13 09:37 / 기사수정 2019.01.13 10:01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베트남 축구 대표팀이 아시안컵에서 2연패를 당하면서 조별리그 탈락 위기에 놓였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은 12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알나얀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이란과의 D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0-2로 패했다. 베트남은 예멘과의 3차전에서 최대한 많은 골을 넣고 승리해야만 16강 희망을 살릴 수 있다. 이란은 2연승으로 토너먼트행을 확정했다.

공방전 끝에 전반 38분 이란이 선제골을 뽑아냈다. 사만 고도스의 패스를 받은 사르다르 아즈문이 헤더골로 베트남의 골망을 흔들었다. 끌려가던 베트남은 후반 공세를 펼쳤으나 좀처럼 마무리가 되지 않았다.

이후 이란이 다시 주도권을 잡았고, 후반 24분 다시 한 번 아즈문의 골이 터지면서 이란이 달아났다. 화려한 기술로 베트남 수비를 제친 아즈문이 왼발 슈팅으로 마무리했다. 이란은 남은 시간 리드를 잘 지키면서 승리를 완성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AFPBNews=News1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