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3-20 15:3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신과의 약속' 오윤아, 남기원 안 데려온 한채영에 "경찰 부를 거야"

기사입력 2019.01.12 21:26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오윤아가 남기원을 안 데려온 한채영에게 분노했다.

12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신과의 약속' 25회에서는 우나경(오윤아 분)이 서지영(한채영)에게 분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우나경은 현우(왕석현)가 준서(남기원)를 데리고 서지영(한채영)의 양평집에 간 사실을 알고 경악했다.

우나경은 서지영에게 연락해 당장 준서를 데리고 나오라고 했다. 서지영은 혼자 나와 "준서 며칠만 데리고 있을게. 돌아가줘"라고 얘기했다. 

우나경은 "준서를 안 본다고 하지 않았느냐"라고 소리쳤다. 서지영은 "그래서 10년 숨어 살았잖아. 그런데 기적적으로 찾아온 아이라. 며칠도 안 되는 거냐"라고 말했다.

우나경은 "경찰 부를 거야. 부모 허락 없이 아이를 강제로 데리고 있으면 어떻게 되는지 알지?"라고 했다. 서지영은 "경찰? 나한테 조금도 양보해주지 못하니"라고 얘기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