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6-26 19:5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엑's 이슈] 허안나→김경록, 오늘(12일) 각각 백년가약…행복한 꽃길 예고

기사입력 2019.01.12 09:50 / 기사수정 2019.01.12 10:01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개그우먼 허안나와 V.O.S 김경록이 오늘(12일) 각각 백년가약을 맺는다.


허안나는 오늘(12일) 서울 루나미엘레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그의 예비신랑은 전직 개그맨으로 두 사람은 개그계 선후배로 만나 7년의 열애 끝에 결혼을 하게 됐다.

결혼을 하루 앞둔 지난 11일 허안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1주년 기념 커플링을 6년 끼고 내일부터 결혼 반지로"라는 글과 함께 커플링 사진을 공개하며, 예비 신부의 설레임을 전하기도 했다. 

지난해 8월 경 결혼을 발표한 허안나. 당시 그는 예비 남편과 찍은 사진을 직접 SNS에 게재하며 결혼 소식을 전했다. "그동안 남자친구에게 부담이 갈까봐 사진 올리는 것도 조심스러웠는데 이제는 결혼도 하겠다, 많이 올려야겠다"며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그의 말처럼 허안나는 이미 여러차례 방송에서 남자친구가 있음을 밝혔으나, 연인을 배려해 구체적인 이야기를 하지 않았다. 그러나 라디오 등에 출연하면서 남자친구가 훈훈한 외모의 소유자임을 드러내며 자랑을 아끼지 않기도. 


그룹 V.O.S의 막내 김경록도 12일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다. 그는 12일 오후 6시 서울 대치동 그랜드힐 컨벤션 그랜드볼룸홀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그의 예비신부는 음악을 전공한 6살 연하의 비연예인으로, 두 사람은 4년의 열애 끝에 결혼에 골인하게 됐다. 

특히 김경록은 본식에 앞서 결혼 기자회견을 갖고 결혼 소감, 각오 등을 함께 밝힐 예정이다. 이날 사회에는 개그맨 권성호, 축하는 V.O.S 멤버들이 맡아 의리를 자랑할 예정이다.

앞서 김경록 역시 결혼 소식을 발표하며 "행복하게 웃으며 잘 살겠습니다. 많이 축복해주세요"라며 기쁨을 알렸다. 또한 손편지를 공개하면서 "제가 지난 4년 간의 연애를 끝으로 결혼합니다. 아직은 더 성숙해져야 할 부족한 저이기에 새로운 출발점에서 한걸음 나아가려는 저희를 축복해주신다면 감사하겠습니다"라고 알렸다.

또한 "어릴 적부터 저의 꿈은 다정한 남편이자 좋은 아빠였습니다. 평소 욕심을 부리며 살아오지 않았지만 이 꿈만큼은 욕심부려 나가고 싶어요"라며 "한 가정의 가장으로서 그리고 노래와 무대를 사랑하는 사람으로서 한 걸음 더 성장하는 제가 될 수 있도록 응원해주세요"라고 전하기도 했다.

허안나, 김경록 모두 각각 연인과 7년과 4년이라는 오랜 열애 끝에 결혼하게 됐다. 두 예비 부부들이 앞으로 어떤 꽃길을 보여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허안나 인스타그램, 해피메리드컴퍼니, 웨딩디렉터봉드, 모니카블랑쉬, 메이든스튜다오, 정민경스타일리스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