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6-27 01:2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나 혼자 산다' 전현무, 집 근처에서 일출 본 한혜진에 "얼굴 보고 가지"

기사입력 2019.01.11 23:42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방송인 전현무가 한혜진에 대한 애정을 거침 없이 드러냈다.

11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멤버들이 해돋이를 보러 간 한혜진의 일상을 보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한혜진은 일출을 보겠다며 자전거까지 챙겨 동호대교를 건넜다. 멤버들은 대체 한혜진이 일출을 보러 어디로 가려는 것인지 궁금해 했다.

전현무는 동호대교만 건너면 금호동이라며 자신의 집 근처라고 얘기했다. 한혜진은 목적지를 알려주지 않더니 "서울 해돋이의 명소"라는 말만 했다.

한혜진이 도착한 곳은 옥수역 밑이었다. 한혜진은 검색을 해보니 서울 해돋이 명소로 옥수역 밑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전현무는 "저렇게 온 줄 알았으면 아침에 얼굴이라도 보고 가지"라고 얘기하며 집 근처에 왔던 한혜진이 자신을 만나지 않고 간 사실에 아쉬움을 전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