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7-20 00:5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트랩' 이서진X성동일, 영화같은 드라마...대본 리딩 현장 공개

기사입력 2018.12.21 10:43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트랩’의 대본 리딩 현장이 전격 공개됐다.

2019년 상반기 OCN 드라마틱 시네마 ‘트랩’은 알 수 없는 덫에 걸린 국민 앵커 강우현(이서진 분)의 충격적인 전말을 그린 하드보일드 추적 스릴러 드라마.

사전제작을 목표로 지난 9월 상암동에서 진행된 대본 리딩에는 박신우 감독과 남상욱 작가를 비롯해 이서진, 성동일, 임화영, 서영희, 김광규, 오륭, 윤경호, 조달환, 성혁, 변희봉, 이주빈, 장성범 등 주요 출연진과 스태프들이 대거 참석했다. 완벽한 라인업을 구축한 배우들과 명불허전 영화 제작진들이 모인 대본 리딩 현장을 담은 메이킹 영상 공개와 함께 OCN의 신선한 시도, 드라마틱 시네마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렸다.

OCN 첫 출연과 하드보일드 장르물 도전으로 벌써부터 기대감을 높이고 있는 이서진과 성동일. 밝은 얼굴로 대화를 나누던 두 배우는 대본 리딩이 시작되자 눈빛과 표정이 돌변하며, 국민의 신뢰를 받는 완벽한 앵커 강우현과 퇴직을 앞둔 레전드 베테랑 형사 고동국에 몰입했다. 오랜만에 드라마로 돌아온 이서진은 수년간 언론인 신뢰도 1위를 수성해온 국민 앵커답게 완벽한 대사 하나하나를 완벽하게 소화하며 연기력을 유감없이 발휘했다. 성동일은 현장 수사에 남다른 촉을 가진 베테랑 형사 고동국으로 변신,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로 몰입도를 높이며 현장 분위기를 주도했다.

경찰청의 마스코트 스타 프로파일러 윤서영 역으로 분한 임화영은 예리한 시선 속에 인간적인 매력까지 담아내며 새로운 연기 도전에 호기심을 자극했다. 또한 우현의 아내이자 아나운서 신연수 역의 서영희, 강력계 장반장 역의 김광규, 우현의 사업 파트너 홍대표 역의 오륭과 함께 윤경호, 조달환, 성혁, 변희봉, 이주빈, 장성범등 연기파 배우들이 묵직한 존재감을 더했다. 이와 같이 이서진, 성동일, 임화영을 필두로 베테랑 배우들을 한자리에 모은 ‘트랩’의 빅캐스팅은 극중에서 발산될 쫄깃한 연기는 물론, 스파크 튀는 쫀쫀한 케미에 이목을 집중시킨다.

제작진은 “한시도 안심할 수 없는 긴장감 가득한 대본과 생생하게 살아있는 배우들의 연기가 완벽한 조화를 이룬 대본 리딩 현장은 기대 그 이상이었다. 더불어 박신우 감독의 섬세한 연출이 더해져 첫 번째 ‘드라마틱 시네마’를 탄탄하게 완성시킬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다가오는 2019년, 장르물 명가 OCN이 매주 영화 한편을 보는 듯한 하드보일드 장르물 ‘트랩’으로 시청자 여러분을 찾아갈 예정이다. 첫 방송까지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트랩’은 OCN이 2019년 새롭게 선보이는 ‘드라마틱 시네마(Dramatic Cinema)’ 프로젝트의 첫 타자. 영화와 드라마의 포맷을 결합하고, 영화 제작진이 대거 의기투합해 영화의 날선 연출과 드라마의 밀도 높은 스토리를 웰메이드 장르물로 완성할 예정이다. 영화 ‘백야행’의 박신우 감독이 연출을, 드라마 ‘특수사건 전담반 TEN’을 집필한 남상욱 작가가 극본을 맡았다. 또한, 영화 ‘완벽한 타인’과 ‘역린’, 드라마 ‘베토벤 바이러스’와 ‘다모’ 등을 연출한 이재규 감독이 총괄 프로듀싱을 담당해 작품의 완성도를 높일 전망이다. 

nara777@xportsnews.com / 사진 = OCN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