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2-11 21:3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포인트:톡] EXID 혜린 "'위아래' 히트 전, 멤버 몰래 아르바이트까지"

기사입력 2018.12.08 12:02



[엑스포츠뉴스 김주애 기자] 혜린이 EXID의 데뷔 초 어려웠던 시절을 털어놓았다.

8일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EXID가 '일일 전학생'으로 출연한다. 오랜만에 '완전체'로 모인 EXID 멤버들이 솔지가 함께 활동하지 못했던 2년 간의 공백이 무색할정도로 끈끈한 팀워크를 선보인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혜린은 "데뷔 후 가수 활동을 하며 멤버들 몰래 아르바이트를 한 적이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어 "지금의 EXID를 만들어 준 노래 '위아래'가 인기를 얻기 전 2년 동안 별다른 스케줄이 없었다"고 전했다. 그리고 EXID 멤버들이 당시 끼니를 때우기 위해 매일 다른 라면을 먹었던 사실을 밝혀 형님들을 놀라게 했다.

또한 혜린은 "당시 그룹에 도움이 되고자 몰래 아르바이트를 했는데, 멤버들에게 부담이 될까 봐 말하지 않았다"고 고백했다. 혜린의 이야기를 들은 EXID의 다른 멤버들은 "이 사실을 '위아래'가 잘되고 난 후에 알게 되었다. 너무 미안한 마음이 들었다"고 털어놓아 형님들을 뭉클하게 했다.

한편, 이날 솔지는 예능 프로그램 '복면가왕'을 연상케하는 복면을 쓰고 깜짝 공연을 선사해 호응을 받았다. 형님들은 솔지의 애절한 목소리에 폭발적인 호응을 보냈다. 

혜린이 고백한 EXID의 데뷔 초 비하인드 스토리는 8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savannah14@xportsnews.com / 사진 = JT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