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2-15 19:2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톱스타 유백이' 김지석, 전소민 바라보며 "얼굴은 그리 나쁜 거 같지 않네"

기사입력 2018.12.07 23:33




[엑스포츠뉴스 김의정 기자] '톱스타 유백이' 김지석이 서울로 가는 배를 떠나보내고 섬에 남았다.  

7일 방송된 tvN 드라마 '톱스타 유백이'에서는 오강순(전소민 분)을 향한 마음을 확인하려 섬에 남은 유백(김지석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백은 오강순의 집을 다시 찾아 "네가 내 프레임 안에 들어왔다"고 말했다. 이어 "아웃시킬지 말지는 지켜봐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오강순은 어리둥절해 하며 "프레임은 뭐고 아웃은 뭐냐"고 물었다. 유백은 오강순의 손으로 입을 막은 뒤, "질문 금지"라고 말했다.

이후 유백은 빨래를 하는 오강순을 지긋이 바라보며 "얼굴은 뭐 그리 나쁜 거 같지 않고"라고 혼잣말을 했다. 그러나 바지 고무줄을 튕기는 모습에 "촌스러 촌스러"라며 고개를 저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tvN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