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2-17 19:3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V라이브] '배우왓수다' 도경수 "생방송 말실수, 카메라 울렁증 생겨"

기사입력 2018.12.07 20:35



[엑스포츠뉴스 유은영 기자] 배우 도경수가 카메라 울렁증이 있다고 말했다.

7일 네이버 V라이브 '배우왓수다'를 통해 영화 '스윙키즈'의 주인공 도경수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도경수는 "데뷔 초에도 카메라 울렁증이 있었고 지금도 있다"며 "처음에 가수로 데뷔했을 때 음악 방송을 하잖나. 첫 생방송에서 말실수를 했다. 트라우마가 아직도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도경수는 "데뷔할 때 곡이 '마마'였다. 곡 소개를 제가 담당을 했다. 곡 설명을 할 때 '웅장한 오케스트라'와 '강렬한 댄스곡입니다' 이런 걸 이야기했어야 하는데, '웅장한'이라는 단어가 생각이 안 났다. 'ㅇ'이라는 단어밖에 생각 안 났다. 그래서 제가 평생 살면서 한 번도 써보지 않았던 '우월한 오케스트라와'라고 했다"고 밝혔다.

도경수는 이어 "그다음 제가 틀렸다는 생각이 있으니까 그다음부터는 말도 못 이어갔다. 그때 식은땀 많이 흘렸다. 옆에서 도와주는데도 죄송하다고 했다. 무대 하기 전에 그랬다. 무대도 계속 긴장을 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스윙키즈'는 1951년 거제 포로수용소, 오직 춤에 대한 열정으로 똘똘 뭉친 오합지졸 댄스단 스윙키즈의 가슴 뛰는 탄생기를 그린 영화다. 오는 19일 개봉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V라이브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