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2-15 19:2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돈 안갚고 경찰 불러 수모" 윤민수 母 빚투 의혹→소속사 확인중

기사입력 2018.12.07 16:52 / 기사수정 2018.12.07 18:03



[엑스포츠뉴스 전원 기자] 바이브 윤민수 모친에 대한 '빚투' 의혹이 불거졌다. 

윤민수 소속사 메이저나인 측은 7일 엑스포츠뉴스에 "사실 관계를 확인 중"이라고 말했다. 

앞서 윤민수 모친의 30년전 고향 친구 강 모씨는 이날 SBS funE 측과의 인터뷰에서 "윤민수의 모친인 김 씨가 1000만원을 빌리고도 갚지 않았다"고 밝혔다.

특히 과거 윤민수의 회사에 찾아가 돈을 갚으라고 요구했지만 도리어 윤민수의 친형이 경찰을 불러 수모를 줬다고 주장했다. 

won@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