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2-11 21:3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포인트:컷] '짠내투어' 문세윤X정준영, 부다페스트서 설계 대결

기사입력 2018.12.07 14:14 / 기사수정 2018.12.07 14:22



[엑스포츠뉴스 박소희 인턴기자] '짠내투어' 문세윤과 정준영이 극과 극 여행 설계 대결을 펼친다.

오는 8일 방송되는 tvN '짠내투어'에서는 방송 1주년을 맞아 체코 프라하에 이어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의 동유럽 여행을 공개한다.

이날 역시 프라하 여행과 마찬가지로 2명의 설계자가 1대1 경쟁을 펼친다. '짠내투어' 최다 우승자 정준영과 땀내 진동하는 설계로 애잔함을 안겼던 문세윤이 일명 '다윗과 골리앗' 대결에 나선다. 문세윤은 여유가 넘치는 정준영을 향해 "이길 수 없는 상대는 없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부다페스트 투어 첫 날을 이끌게 된 문세윤은 기존의 관광, 음식, 숙소 외에 자신에게 유리한 평가 요소로 연민을 꼽아 폭소를 선사한다. 하지만 이번만큼은 연민 점수 0점을 받겠다는 그의 의지에 걸맞게 다채로운 볼거리와 먹거리는 물론, 해박한 설명, 인생 사진을 남길 수 있는 소품, 특유의 유머 감각으로 완벽한 일정을 선보인다. 

그러나 그것도 잠시, 천재 지변보다 더 불가항력인 역대급 사건이 잇달아 발생, 결국 연민의 정을 폭발시켜 웃음을 자아낸다.

'짠내투어' 첫 여행을 함께했던 여회현가 박명수, 하니와 함께 평가자 호흡을 맞춘다. 여회현은 선한 미소와 달리 의외의 독설을 날리며 설계자들을 긴장하게 만든다. 반면 하니는 파이팅 넘치는 모습으로 설계자들을 독려,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끌어내며 두 사람이 환상의 평가 케미를 발휘한다.

손창우PD는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는 자타공인 '프로 설계자' 정준영과 '짠내 유발 설계자' 문세윤의 극과 극 투어가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며 "시청자들이 기다렸던 반가운 게스트 여회현과 언제나 유쾌한 하니 그리고 '짠내투어'의 든든한 맏형 박명수가 보여줄 평가자 케미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짠내투어'는 매주 토요일 오후 10시 40분에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N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