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2-17 19:3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일구상] '최고 타자상' 김재환 "더 발전하는 선수가 되겠다"

기사입력 2018.12.07 11:37



[엑스포츠뉴스 청담동, 채정연 기자] 두산 베어스 김재환이 최고 타자상을 받았다.

7일 서울 강남구 리베라호텔 청담에서는 2018 유디아 글로벌 일구상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일구대상 및 신인상, 최고 투타상 등 한 시즌을 빛낸 야구인들에 대한 시상이 진행됐다.

김재환은 올 시즌 139경기에 출전해 타율 3할3푼4리 44홈런 133타점을 올렸다. 홈런왕, 타점왕에 오르며 두산의 4번타자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김재환은 "이렇게 큰 상을 주신 일구회 선배님들 감사하다. 올해 이렇게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던 것은 김태형 감독님과 코치님들께서 많은 도움을 주신 덕이다. 앞으로 더 발전하는 선수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