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18 18:5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포인트:컷] '야간개장' 옥주현, 요리실력도 수준급

기사입력 2018.11.26 13:48 / 기사수정 2018.11.27 09:15


[엑스포츠뉴스 박소희 인턴기자] '야간개장' 옥주현이 전문가 못지않은 요리실력을 발휘, 손님들에게 음식을 대접한다.

26일 방송되는 SBS Plus '당신에게 유리한 밤, 야간개장'에서 옥주현은 쿠킹스튜디오에서 요리를 준비한다. 스페셜 요리의 주인공은 오랜 시간 인연을 쌓아온 김문정 음악 감독으로, 옥주현은 김문정의 체질을 고려한 전복 리조토와 어란 파스타를 선보인다. 

그러나 옥주현은 요리를 만들어놓고 김문정의 체질엔 맞지만 본인의 체질엔 맞지 않는다며 음식을 전혀 먹지 않는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본 나르샤는 "저렇게 같이 먹지 않으면 먹는 사람이 너무 불편할 것 같다"고 해 폭소를 유발한다. 

또 옥주현은 요리엔 소질을 보인 반면, 치우는 것엔 약한 모습을 보인다. 옥주현이 설거지를 바로 하지 않고 다음 날 아침으로 미루려 하자 서장훈은 자신은 상상도 할 수 없는 일이라며 설거지를 안하고 잠이 들어도 무의식 중에 깬다고 이야기한다. 이에 옥주현은 "우리 같이 살까요?"라고 말해 달달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이어 옥주현은 요즘 여배우들 사이에서 핫하다는 '탄츠플레이'를 하는 모습도 공개한다. 역동적이면서도 열정적인 모습 선보이다가도 시간이 흐를수록 점점 지치는 모습을 보이면서 마지막엔 넋이 나가 누워있는 모습을 보인다. 

'야간개장'은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10분에 방송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Plu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