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1-19 00:3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방구석1열' 원동연·주호민 "'신과 함께' 영화화 위한 첫 만남, 서로 의심"

기사입력 2018.11.09 18:45



[엑스포츠뉴스 유은영 기자] 영화 제작자 원동연이 주호민 작가를 처음 봤을 당시에 대해 언급했다.

9일 방송된 JTBC '방구석1열'에 원동연, 주호민 작가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원동연은 웹툰 '신과 함께'를 영화화하게 된 계기에 대해 "맨 처음 이거를 후배에게 추천을 받았다. 웹툰을 보고 울었다. 내가 죽었는데 누군가 나의 잘못을 대변해주고 내 잘못의 이면을 들여봐 준다는 게 저를 위로해주더라. 만일 영화로 만들면 많은 사람들이 위로받을 수 있지 않을까 싶더라"고 밝혔다.

이어 "주호민 작가를 처음 만났을 때 깜짝 놀랐다. '신과 함께'에 담겨 있는 철학과 세계관 때문에 연륜이 높은 작가라 생각했다. 2011년도 처음 만났을 때 서른 살이었다. 사기 아닌가, 진짜 쓴 게 맞나 싶었다"고 했다. 주호민은 "저도 사기 아닌가 했다. 설명할 때 예로 든 영화가 '해리포터' '반지의 제왕' 이런 거였다"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