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1-18 13:4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보컬플레이' 오상진 "기존 음악예능에 대한 피로감 풀어줄 수 있을 것" 자신감

기사입력 2018.11.09 11:45



[엑스포츠뉴스 김주애 기자] 노홍철과 오상진이 '보컬플레이'와 다른 음악 방송의 차별점에 대해 말했다.

9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2층 그랜드 볼룸에서 채널A 새 예능 '보컬플레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전경남 PD, 노홍철, 오상진, 윤상, 윤일상, 스윗소로우, 뮤지가 참석했다.

'보컬플레이'는 악기에 의존하지 않고 오직 목소리로만 승부하는 국내 최초 아카펠라 음악 예능 프로그램이다. 각 음악 분야에서 실력을 인정받은 4팀의 프로듀서들이 16팀의 플레이어들과 팀을 꾸려 최고의 아카펠라 무대를 연출한다.

이날 노홍철은 "일단 제목이 '보컬플레이'다. 모든 음악프로그램이 그렇지만, 우리도 음악 잔치다. MC들은 시작 전부터 전적으로 주인공이 되는 참가자분들이 전하려는 의도를 잘 전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보컬플레이의 매력을 설명했다.

이어 '아는형님', '전지적 참견 시점'과 대결하는 것에 대해 '"동시간대에 좋아하는 프로그램이 많다. 장르가 다르기 때문에 우리 방송을 찾는 분들이 이을 거라 생각한다. 큰 욕심은 없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오상진 "워낙 새로운 프로그램이다. 기존 음악 예능이 많지만, 그런 피로감을 풀 수 있는 새로운 음악 예능이라고 생각한다. 어딜 가든 경쟁은 있다. 그런 것에 대한 부담감보다는 좋은 프로그램으로 남는다면 소기의 성과를 거둘 수 있을 것 같다. 겸허한 마음으로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또 전경남 PD는 "MC들의 케미가 굉장히 재미있다. 두 분의 케미를 보는 게 관전의 포인트가 될 것 같다. 프로그램을 잘 만들면 진심을 알아주실 거라 생각한다. 우리 프로그램을 볼 때 일반 타 경연과 다르게 봐주시면 좋겠다. 인간의 목소리에 집중했다는 걸 위주로 봐주시면 좋겠다"고 설명했다.

10일 오후 10시 20분 첫 방송.

savannah14@xportsnews.com / 사진 = 김한준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