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21 00:5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축구

[ACL] 수원, 가시마와 3-3 무승부…합계 5-6으로 결승 좌절

기사입력 2018.10.24 22:07 / 기사수정 2018.10.24 22:25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수원 삼성이 2골의 리드를 지키지 못하면서 ACL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수원 삼성은 24일 수원 월드컵 경기장에서 열린 2018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ACL) 4강 2차전 가시마 앤틀러스와의 경기에서 3-3 무승부를 거뒀다. 1차전에서 2-3으로 역전패했던 수원은 1,2차전 합계 5-6으로 가시마에 밀리며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가시마가 먼저 0-0 균형을 깼다. 전반 25분 프리킥 상황에서 조르지뉴가 올린 공을 야마모토 슈토가 마무리하면서 한 점의 리드를 잡았다. 수원도 만회골을 넣기 위해 거친 압박을 펼쳤으나 소득없이 전반전을 끝냈다.


하지만 후반전과 동시에 맹공을 펼친 수원은 8분 동안 3골을 몰아넣는 집중력으로 역전에 성공했다. 후반 7분 염기훈의 헤딩이 가시마 골키퍼 권순태의 선방에 막혔으나 흐른 공을 임상협이 빠르게 달려들어 골을 완성시켰다. 

1-1 동점을 만들자마자 수원이 두 골을 더 뽑아내고 점수를 뒤집었다. 후반 8분 염기훈의 코너킥을 조성진이 몸을 던지는 헤딩으로 골로 연결시켰다. 또 후반 14분에는 데얀이 득점에 가세해 3-1로 점수를 벌렸다.

그러나 수원은 두 골의 리드를 잡고도 다소 허망하게 추격을 허용했다. 후반 19분 다이고에게 추격골을 내준 후 후반 37분에는 세르징요에게도 골을 허용했다. 결승행을 위해서 수원에게는 2골이 더 필요했으나 더 이상의 점수가 나오지 않으면서 1,2차전 합계 스코어 5-6으로 수원이 패, 가시마가 결승에 진출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수원, 김한준 기자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