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3-30 16:1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오후의 발견' 김원희 "임신설 돌았던 당시, 아파서 부었던 것"

기사입력 2018.10.10 16:40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오후의 발견' 김원희가 임신설이 돌았던 당시를 회상했다. 

10일 방송된 MBC FM4U '오후의 발견 이지혜입니다'에는 김원희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김원희는 2005년에서 2007년까지 '오후의 발견' DJ로 활동했었다. 하지만 그 때 김원희는 건강상의 이유로 아쉽게 하차했었다. 

이에 김원희는 "제가 어느 순가 살이 많이 쪘었다. 그런데 그게 살이 아니었다. 저는 체질상 살이 잘 찌지 않는다. 그런데 1주일 사이에 2~3kg이 찌더라. 아침에 눈이 안 떠질 지경이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그는 "그래서 그 당시에 임신설도 있었다. 영화랑 드라마로 너무 바쁠 때라 무리를 하니까 대상포진도 생기고 그랬다. 살이 아니라 부은 것이었고, 아파서 그랬다는 것을 뒤늦게 알고 치료를 열심히 받았다. '오후의 발견' DJ에 애정이 있었는데 아쉬웠다"고 말했다. 

nara777@xportsnews.com / 사진 = MBC 보이는 라디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