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2-26 10:5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한끼줍쇼' 마마무 화사 "강호동 콧속 흰 털, 고생 했다는 증거" 폭소

기사입력 2018.07.25 23:29



[엑스포츠뉴스 김의정 기자] '한끼줍쇼' 마마무 화사, 솔라가 밥 동무로 나섰다.

25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서는 마마무 화사, 솔라가 한 끼 도전에 나섰다. 

이날 방송에서 규동 형제와 밥 동무들은 오늘의 한 끼 도전지인 장안동에서 동네 탐색에 나섰다. 이경규는 "장안동에 내 영화사 사무실이 있다"고 밝혔고, 화사와 솔라는 "2년 차 장안동 주민"이라며 장안동과의 인연을 전했다.

이후 솔라는 "데뷔 전에 레크리에이션, 웃음 치료사, 펀 리더십 자격증을 땄다"고 밝히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강호동은 "이경규 좀 치료해달라"고 요청했다.  

이어 화사는 "강호동 삼촌을 이렇게 아래로 보고 있는데 코에 흰 털이 많다. 고생을 많이 하셨다는 거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강호동은 "이거는 왜나하면 염색할 수 없으니까. 말하니까 신경 쓰인다"라고 전해 주변을 폭소케 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