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1-27 17:1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냉장고' 에릭남, 이연복 요리 택했다...스리라차 소고기찜 승

기사입력 2018.07.23 22:26


[엑스포츠뉴스 유은영 기자] 가수 에릭남이 이연복의 요리를 택했다.

23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에릭남이 원하는 메뉴가 공개됐다. 먼저 '1요리 1스리라차'로, 에릭남은 "스리라차 소스를 이용한 새로운 요리 방법과 맛을 부탁한다"고 했다. 이어 '아임 파인 땡큐~하게 만들 다이닝 요리'라는 주제가 공개됐다. 에릭남은 "사촌 누나 결혼식 때 너무 맛있는 코스 요리가 나왔다. 당시 입안에서 터지고 녹았던 고기의 맛. 그게 10년이 넘도록 잊히지 않는다"고 말했다.

요리 대전 상대도 결정됐다. 이연복과 레이먼킴이 스리라차를 이용한 요리를, 오세득과 샘킴이 다이닝 요리를 만들게 됐다. 먼저 레이먼킴은 치킨 프라이드 스테이크 조리법을 활용한 '맛있으리라'를 만들겠다고 했다. 또 "스리라차를 이용한 칵테일을 만들 것"이라고 예고했다.

이연복은 '으라차차찜'을 만들겠다면서 "스리라차 소스를 넣은 소고기찜을 해볼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소스를 흥건하게 해서 가지 튀김을 만들 것"이라면서 "그 찜이 흘러내리면 같이 곁들여 먹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에릭남은 "가지 튀김도 너무 좋아하고 찜도 너무 좋아한다"며 이연복의 요리에 대해 기대감을 드러냈다.

만들어진 요리는 에릭남의 마음을 쏙 빼놓았다. 에릭남은 레이먼킴의 요리에 대해 "고기 자체 밑간은 심심한데 소스가 부족함을 보완해주는 것 같다"며 "스리라차 느낌이 있어서 좋은 것 같다. 맛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연복의 요리에 대해서는 "고기가 너무 부드럽다. 맛있다. 스리라차로 이런 맛이 나오는 게 되게 새롭다"고 평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JT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